서촌 온그라운드갤러리 네임리스 건축 전시

광고

지난 주말에 서촌 온그라운드 갤러리를 찾아 《아홉 개의 , 미완의 집》 전시에 다녀왔다. 네임리스 건축의 주택 작품인 「아홉칸집그곳에 살아가는 고경애 작가의 유화 작품이 함께 전시되고 있었다. 보통 건축 전시는 건축가의 관점에서만 그려지기 마련인데, 전시는 건축가와 함께 그곳을 살아가는 건축주의 관점이 함께 담긴 점이 독특했다.

 

「아홉칸집」은 이름 그대로 정면 칸과 측면 칸으로 공간이 구성된 아홉 칸의 집이다. 거실, 부엌, 침실 등으로 위계와 기능이 정해진 일반적인 주택과 다르게, 「아홉칸집모든 공간의 위계가 동등하고 기능이 규정되어 있지 않은 것이 특징이다. 그래서 가족이 생활하며 방의 쓰임을 자유롭게 선택하고 바꿀 있다.

 

오랜 일본 생활을 마친 한국에 돌아와 가정을 꾸리고 도심 아파트에 살던 그와 가족. 그들은 정형화된 아파트 생활을 정리하고 전원주택 생활을 계획한 네임리스 건축을 찾았다. 네임리스 건축은 컬렉션한 가구의 배치를 수시로 바꾸는 것이 취미인 가족의 생활을 담을 집으로 정형화되지 않은 「아홉칸집설계했다. 

 

전시장을 나서며 그들의 이야기를 엮은 《코르뷔지에 오늘도 행복하니》를 샀다. 속에는 「아홉칸집에서 생활하는 가족의 모습이 사진으로 담겼다. 실제로 가족이 공간을 규정하지 않고 가구의 배치를 바꾸며 생활하고 있음을 사진을 통해 있었다. 그리고 모습이 자유롭고 즐거워 보였다.

 

전시 이름으로 쓰인 미완의 . 단순히건축주가 생활하며 완성하는 이라는 상투적인 의미라기보다, ‘완성을 목표로 하지 않는 자유로운 가족의 이라는 의미가 아닐까 생각했다.

 

서촌 온그라운드갤러리 외부 전경
서촌 온그라운드갤러리 《아홉 개의 방, 미완의 집》
서촌 온그라운드갤러리 《아홉 개의 방, 미완의 집》
네임리스 건축 「아홉칸집」 평면도
네임리스 건축 「아홉칸집」 콘크리트 모형
네임리스 건축 「아홉칸집」 콘크리트 모형
네임리스 건축 「아홉칸집」 콘크리트 모형
네임리스 건축 「펠트 시리즈」 의자
서촌 온그라운드갤러리 《아홉 개의 방, 미완의 집》
서촌 온그라운드갤러리 《아홉 개의 방, 미완의 집》
안그라픽스 출판 「아홉칸집코르뷔지에 넌 오늘도 행복하니」
서촌 온그라운드갤러리 《아홉 개의 방, 미완의 집》
노경 「아홉칸집」 사진
노경 「아홉칸집」 사진과 네임리스 건축 노경 「로드 시리즈」 의자
고경애 작가 유화 작품과 작업 도구
고경애 작가 유화 작품
고경애 작가 유화 작품
고경애 작가 작업 도구
노경 「아홉칸집」과 고경애 작가 가족 사진
노경 「아홉칸집」 사진
노경 「아홉칸집」 사진
노경 「아홉칸집」 사진
서촌 온그라운드갤러리 《아홉 개의 방, 미완의 집》
네임리스 건축 「아홉칸집」 입면도
고경애 작가의 자녀가 그린 유화 작품
서촌 온그라운드갤러리 《아홉 개의 방, 미완의 집》
서촌 온그라운드갤러리 《아홉 개의 방, 미완의 집》
안그라픽스 출판 「아홉칸집코르뷔지에 넌 오늘도 행복하니」에 받은 고경애 작가의 사인

보심  |  시네마틱퍼슨 AE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을 담는 블로그입니다.  열린 마음으로 운영합니다.

미니 갤러리

여행/가까운 여행 다른 글

이 글에 담긴 의견

    • 어머. 저 이 책 소개 글 보고 사서 읽어봐야겠다 하고 체크해뒀었는데. 전시를 하고 있군요. 서촌에 가봐야겠어요.

    • 안녕하세요 신난제이유 님, 전시가 끝났는데 다녀오셨는지 궁금합니다. 작지만 여운이 길게 남는 전시였어요 :)

    • 아홉칸집의 구조가 상당히 직관적이네요.
      이걸 보면서 바둑판과 빙고게임이 생각났어요...
      자유로이 용도와 가구 배치가 바뀌는 방이긴 하지만 중앙의 방은 주로 누가 쓸지 궁금해집니다. ㅎㅎ

    • 안녕하세요 첼시 님, 잘 지내시죠?
      가운데 있는 방은 가구를 이리저리 옮기며 사용중인 것을 책에서 확인했는데요, 온 가족이 모이는 거실처럼 사용되기도 했고 언제는 아이들 놀이터처럼 사용되기도 하더라구요. 책에서 욕실을 침실처럼 사용한다는 부분이 인상깊었습니다 :)

*

*

“보심 블로그.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을 담는 블로그입니다. 열린 마음으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