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동주 문학관 산책, 이 겨울이 다 가기 전에

by 보심 · 2016. 1. 26.

여건이 되면 윤동주문학관을 가야겠다고 줄곧 생각해왔다. 윤동주문학관은 K선배와 지난여름 방문했지만, 그날은 휴관이어서 머쓱하게 산책만 했다. 윤동주문학관 뒤 시인의 언덕에 오르니 남산 아래 종로 일대가 한 눈에 들어왔다. 석양에 비친 교보타워, 트윈트리타워, KT타워, D타워, SK서린타워, 종로타워, 정부청사를 감상했고, 창의문로를 걸어 서촌으로 향했다. 좋아서 또 와야겠다고 생각했다. 몹시 추웠던 지난주 부암동에서 일을 마치고 천천히 걸어 윤동주문학관을 찾았다. 광복을 보지 못한 채 짧은 생을 마감한 윤동주 시인의 삶에 비추어 보면, 겨울과 잘 어울리는 건물이다.


012


우물 속에는 달이 밝고 구름이 흐르고 하늘이 펼치고 파아란 바람이 불고 가을이 있고 추억처럼 사나이가 있습니다. 윤동주 <자화상> 중


이곳은 세 개의 전시실로 나뉘는데 2·3 전시실은 윤동주의 시 <자화상>에 등장하는 우물을 모티브로 만들어 졌다는 게 관리인의 설명이다(1전시실에는 윤동주 시인의 친필 원고와 사진으로 구성된 일대기가 전시되고, 3전시실에는 짧은 영상을 상영한다). 그래서 이름도 '열린 우물'과 '닫힌 우물'. 지난 5주간 한 인터넷 서점 베스트셀러 종합 1위가 초판본 <하늘과 바람과 별과 詩>다. 때마침 윤동주를 돌아보는 이준익 감독의 영화 <동주>도 개봉한다. 흑백영상으로 제작된 영화가 한 편의 시 같을까? 영화야 어떻든, 이 겨울이 다 가기 전이라 다행이다.



  • 첼시♬2016.01.26 18:07 신고

    저 이 책 샀어요.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말입니다. 원래도 흠모하던 시인이었는데 이렇게 초판본 시집을 살 수 있어서 기뻐요. ^^

    베스트블로거 선정되신거 정말 축하드려요! 평소에도 글 읽으면서 심명보님의 단정하고 차분한 문체와 정제된 내용이 좋았는데! 역시 다른 분들도 알아보나봐요. :D

    • 보심2016.01.27 14:52 신고

      감사합니다 ㅎ 챌시님 덕분이 큰 것같은데요? 방문자수도 많지 않은데 덜컥 되어버려서 못받은 블로거들께 미안함 마음도 괜히 드네요.!

  • Normal One2016.01.26 20:33 신고

    여기서 보는 서울 뷰가 좋더라구요! 전 해질녘에 부암동길 들를 겸에 한 번 가봤어요 :)

    • 보심2016.01.27 14:53 신고

      네 정말 좋죠. 서촌으로 내려가면서 지는 해가 장렬히 비추는 종로의 빌딩들을 감상한 것은 잊을 수 없겠더라구요. 날씨 좋고 시야 밝은 날 가셔서 사진 찍어주세요 ㅎ

  • 늘푸른 솔2016.01.27 06:00

    우수 블로그축하 드리구요
    저도 한 번 윤동주 문학관을 찾아야되겠네요

    • 보심2016.01.27 14:53 신고

      감사드려요, 이 겨울이 다 가기 전에 다녀오시면 더 좋겠어요!

  • _0Fany2016.01.27 20:08 신고

    Good :) 나 왜 댓글 차단되었다고 뜨지...

    • 보심2016.01.27 20:14 신고

      나도 다른 블로그 들어가서 쓸때 가끔 차단되었다고 뜨던데.! 어떻게 글 남겼어?! 이상하네

  • 2016.01.28 12:23

    비밀댓글입니다

    • 보심2016.01.28 20:01 신고

      저는 책은 아직 못봤지만, 인쇄와 제본 상태에 대해 불만인 독자가 많은 것같더라구요. 그럼 점에 마음에 든다는 독자도 있었구요. 아마 글짱님은 후자인 것같네요 ^^

  • kisuyiii2016.01.30 09:33

    역시 보심블로그는 우수 블로그여야 마땅합니다 감축드려요 !

  • moreworld™2016.03.14 16:09 신고

    이런 곳이 있었군요. 새롭게 알게되었습니다.
    거리가 멀어서 바로는 안되겠지만 기억해뒀다가 언젠간 한번 가봐야겠어요. ^^

    • 보심2016.03.15 22:21 신고

      사실 글에 욕심을 내다보니 겨울이 가기전이라 다행이라 했지만, 거짓말입니다. 봄이 산책하긴 훨씬 좋습니다. 날씨 좋을 때 산책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