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에디터룸

광고

지난번 홍대 타르틴에 갔다가, 타르틴이 입점한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호텔에 묵어보고 싶다고 감상을 남겼는데, 아버지가 갑작스럽게 서울로 오게 되어 생각보다 일찍 묵게 되었다. 아버지의 취향 배려 없이 오로지 마이웨이.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외관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타르틴 베이커리 & 커피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체크인 데스크


지상층에 있는 타르틴 베이커리&커피는 지난번 봤던 대로, 홍대 대로변에 자리한 시원시원한 공간감이 마음에 든다. 체크인은 3층 데스크에서 진행했고 직원이 데스크까지 친절하게 안내해주더라. 비좁은 엘리베이터에서 어색해 조금 불편했다는.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엘리베이터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복도


묵은 객실은 에디터 트윈룸. 오토그래프 컬렉션이 젊은 층을 겨냥한 메리어트 그룹의 브랜드인 만큼, 기존 호텔에서 볼 수 없던 화사한 색상을 과감하게 사용하고, 욕실 벽면과 세면대 마감 역시 보기 드문 도끼다시(테라조)를 사용했다. 아버지가 그것을 보고, 옛날에 쓰던 것 같다며 한 마디 하셨다.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에디터룸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에디터룸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에디터룸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에디터룸


공기놀이, 예술작품, 블루투스 스피커, 세면도구, 가운 등 어메니티가 하나하나에 신경 쓴 센스가 돋보였다. 국내외 무료 전화를 할 수 있는 핸디폰이 제공되었는데, 이것은 외국인 손님에게 유용할 것 같다.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객실 어메니티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객실 어메니티


조식과 칵테일&스낵 패키지 상품으로 구매. (조식만 먹어도 좋은데, 조식만 포함된 패키지는 없더라) 칵테일&스낵 쿠폰을 오후 8시까지 롱침 바에서 사용할 수 있는데, 이용 시간이 촉박하여 짐만 두고 바로 나왔다.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욕실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욕실 어메니티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욕실 어매니티 패키지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욕실


저녁 시간이라 그런지 4층 롱침 레스토랑은 빈자리가 없을 정도로 사람들로 붐볐고, 반대편 롱침 바는 텅텅 비었다. 미쉐린 스타 쉐프 데이비드 톰슨의 요리를 맛볼 수 있는 레스토랑이라고. IPA 맥주와 당일 제공되는 스낵을 주문했는데 요리 이름이 무엇? 직원분께서 친절히 알려주었지만 까먹었고 어디서도 정보를 찾을 수 없다… 이거 맛있었는데 다시 먹으려면 사진 보여주며 달라고 해야 할 지경.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롱침 바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롱침 바


평균 나이 42세 남성 둘이서 홍대 걷고 싶은 거리를 걸으며 버스킹을 관람했다. 이래저래 술 한잔 기울일 식당을 찾아 헤맸으나 자리도 없거니와 취향에 맞질 않아 반대편 유흥가로 건너가 발견한 참치 집, 설참치로 들어갔다. 참치 회를 무한으로 제공하는 식당이었는데, 아버지는 지방보다 싸다며, 홍대 여행 처음으로 흡족해하셨다.


홍대 설참치


홍대 설참치


호텔로 돌아와 씻고 각자 침대를 차지. 아버지는 TV 소리가 작다며 조금 키우라더니 리모컨을 찾는 도중에 코를 골며 잠에 빠지셨다. TV를 끄고 잠시 책을 읽다 잠들었는데, 대로변이라 차 소리가 꽤 크게 들려 잠을 설쳤다. 홍대에 경적을 울리는 차와 오토바이가 너무나 많은. 다음날 아버지는 푹 잤다며 시끄러움이 무엇이냐며, 나는 민감한 자신 탓했다.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롱침 레스토랑 뷔페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롱침 레스토랑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롱침 레스토랑


롱침 레스토랑으로 가서 조식을 먹는다. 뷔페 메뉴가 단출하여 아쉬웠으나 단품 메뉴를 주문할 수 있었다. 한식 메뉴는 만 원을 추가로 지불해야해서 아버지는 먹고 싶던 한식을 고사했다. 에그 베네딕트와 브렉퍼스트 샌드위치를 주문. 아버지는 '너나 많이 먹어라'시더니, 내가 배가 불러 조금만 먹고 대부분을 남기자, 눈앞에 음식이 있으면 다 먹게 된다고 머쓱하게 말하며, 설거지한 듯 싹싹 다 드셨다.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조식 뷔페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조식 브랙퍼스트 치킨 샌드위치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조식 에그 베네딕트


식사를 마치고 10시. 아라리오 갤러리가 문을 열 시간이다. 지하로 내려가 전시를 쓱- 관람했다. 생각했던 것보다 전시장이 작았지만, 객실과 엘리베이터로 바로 연결된 곳에서 전시가 열린다는 게 좋았다. 실험, 시도, 참신, 변화 등 젊은 세대들의 문화, 예술적 시대정신을 상징하는 홍대를 되짚는 기획 전시를 연다고 한다.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아라리오 갤러리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아라리오 갤러리


객실로 돌아와 잠시 휴식했다가, 3층 데스크로 가 체크아웃을 했다. 3층 데스크에는 라이즈 큐레이터가 직접 선정한 매거진, 도서, 바이닐 컬렉션을 감상할 수 있는 프린트컬쳐라운지가 있고, 엘리베이터를 지나 반대편에는 유명 스트리트 브랜드 상품을 판매하는 웍스아웃 플래그십스토어가 있다.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피트니스 센터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프린트 컬처 라운지


홍대 라이즈 오토그래프 컬렉션 웍스아웃 플래그십스토어


이용하지 못해 아쉬운 마음을 꾹꾹 눌러 담으며 발걸음을 돌린다. 아버지 다음에 오시면 아버지 취향에 맞는 곳에 가 보아요 :)

미니 갤러리

여행/가까운 여행 다른 글

이전 글

다음 글

“보심 블로그.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을 담는 블로그입니다. 열린 마음으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