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트러사이트 서교 / 마키시 나미의 무심한 아름다움

광고

아무도 없는 주말 아침
앤트러사이트 서교에서
커피를 마시며 책을 읽었다


앤트러사이트 서교|입구


앤트러사이트 서교|입구


앤트러사이트 서교|전경


2017년 여름 앤트러사이트 서교가
문을 연 것을 알고,
가야지, 가야지 했지만,
두 계절이 지나고 나서야 방문했다


앤트러사이트 서교|1층 전망


앤트러사이트 서교|1층 전경


일본 오키나와 출신의 조용한 디자이너
마키시 나미가 공간 디렉팅에 참여


앤트러사이트 서교|마키시 나미 나왕 선반


앤트러사이트 서교|1층 전경


2년 전 서촌 갤러리팩토리 전시에서
그녀의 나왕 선반 컬렉션을 보고
팬이 되어 버렸다


앤트러사이트 서교|1층 커피 바


앤트러사이트 서교|1층 전망


마키시 나미는 베를린에서
파인아트를 전공하고
옴니디자인 이종환과의 인연으로
한국에서 작업을 시작하게 되었다


앤트러사이트 서교|갤러리


앤트러사이트 서교|1층 전경


마키시 나미의 나왕 선반 컬렉션은
미니멀리스트 조각가 도널드 저드의
작품과 가구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


앤트러사이트 서교|1층 6인 개별실


앤트러사이트 서교|2층 전망


도널드 저드가 조각가로서 가구를 만든다면,
마키시 나미 본인은 가구 디자이너로서
조각 작품을 한다는 마음으로 만든다고 한다


앤트러사이트 서교|2층 좌석


앤트러사이트 서교|2층 테이블


나왕을 재료로 선택한 이유는
원목은 변형되지만,
나왕은 변형이 적고 얇아서
세련된 느낌을 주기 때문


앤트러사이트 서교|2층에서 내려본 갤러리


앤트러사이트 서교|커피 메뉴


디자이너 이종범은 그녀의 디자인을 두고
“무심한 아름다움을 느낀다” 라고 했다
그녀의 작품에 매우 어울리는 말이라 공감했다


앤트러사이트 서교|씹을거리


앤트러사이트 서교|2층 가구


흔한 음악도 커피 머신도 없는
주로 나왕과 회색 벽돌만으로 채워진
조용한 공간에 커피 향과 햇살만 머문다
그리고 워크룸프레스의 ‘제안들 총서’ 책이 있다


앤트러사이트 서교|계단참


앤트러사이트 서교|3층


아침 9시부터 문을 열어서
조용한 아침 커피 한 잔과 함께
독서하기 최적의 공간
사랑할 수 밖에 없잖아 …


앤트러사이트 서교|3층 계단


앤트러사이트 서교|3층 전망


50 대에 들어선 마키시 나미
2년 전 서촌 갤러리팩토리 전시에서
앞으로 공간 디자인보다는,


앤트러사이트 서교|3층 전경


앤트러사이트 서교|커피와 책


대중의 생활에 더 깊이 다가가고
본인이 조용히 작업할 수 있는
가구와 자기 디자인에 집중하겠다고 했다


앤트러사이트 서교|1층 출입구에서 본 정원


팬의 입장에서는
그의 공간 디자인도 계속해서
만나고 싶습니다 …

미니 갤러리

여행/가까운 여행 다른 글

이전 글

다음 글

“보심 블로그.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을 담는 블로그입니다. 열린 마음으로 운영합니다.”